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7월, 2012의 게시물 표시

필립스 안드로이드 도킹 스피커 AS111

하나의 업체에서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를 함께 만드는 아이폰과는 달리 여러 곳에서 기기를 만드는 안드로이드는 그 특성상 주변기기 호환성이 떨어지고 그로인해 활성화가 잘되지 않고 있는 시장들이 있는데 그중 하나가 도킹 스피커 시장입니다.
안드로이드 도킹 스피커를 만들때 문제는 다양한 기기로 인해 인터페이스가 통일되어 있지 않다라는 것입니다. 기본적인 규격은 마이크로 USB로 통일되어가고 있는 형태이지만 포트의 위치와 기능적인 부분에 문제가 있습니다.
제조사와 모델이 다양하다보니 USB 포트의 위치가 다양하고 이로 인해 그 모델에 특화된 제품이 아닌 보편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만들 수가 없고 또한 아이폰의 30핀 포트와는 달리 마이크로 USB를 통해 음원출력을 할수 없어 연결을 해도 충전밖에는 할 수 없다라는 한계가 있습니다.
이런 문제로 삼성에서 자사 제품을 위해 내놓은 스피커를 제외하고는 제대로 된 도킹 스피커가 없던 안드로이드 시장에 필립스가 재미있는 아이디어의 제품들을 출시했습니다. 이번 리뷰의 제품이 그중 하나인 AS111 입니다.



필립스 AS111에 넥서스S를 연결시킨 사진입니다. AS111은 위에서 말씀드린 것처럼 안드로이드에서 보편적으로 사용되는 마이크로 USB를 연결 단자로 사용하는 블루투스 스피커입니다. 현재까지는 마이크로 USB를 통해 음원출력을 할 수 없기때문에 도킹 스피커라고 해도 실재 음악은 블루투스를 통해 전송하는 방식입니다.
마이크로 USB를 통한 음원 출력을 소프트웨어적으로도 해결할 수 있다라는 기사가 있었기 때문에 나중에는 이 문제가 해결될 수 있겠지만 아직까지는 마이크로 USB로는 충전만 하고 음악은 블루투스를 사용하는 방식이 최상의 선택인 것 같습니다. 삼성에서 만든 도킹 스피커도 같은 방식이죠.
필립스의 도킹 스피커의 재미있는 아이디어는 음악 출력이 아니라 연결 방식에 있습니다. 마이크로 USB를 사용하지만 그 위치가 제각각인 안드로이드에서 특정 제품만을 위한 스피커가 아닌 다양한 제품을 지원하기 위해 필립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