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내가 나이 든 게이머라고 느껴지는 23가지 이유



제 블로그는 부제가 '사진, 게임, IT... 좋아하는 것들에 대해 그냥 재미로 쓰는 이야기들'인데 게임관련 이야기는 하나도 없는 이상한 블로그이죠. ㅡ.ㅡ;

그런데, 오늘 이글루스 업데이트 피드들을 보다 '내가 나이 든 게이머라고 느껴지는 23가지 이유'라는 재미있는 기사(원문 : IGN)가 있어 저도 한번 해보았습니다.


1. 마인크래프트에서 사람들이 왜 거대한 구조물을 짓는 지 이해하지 못한다

이해는 하죠. 전 원래 심시티같은 전투는 없고 먼가 만들고 성장시키는 게임을 싫어함.


2. 더 이상 게임을 매일하지 않는다

매일이 아니라 일주일에 한번도 하지 않을때가 있다라는...


3. 여자친구가 없을 때만 게임한다

YES


4. 발매일에 게임을 구입하지 않는다

게임이 발매한지도 모르고 지나간다라는...


5. 모든 게임들이 길게 느껴진다 (싱글플레이 게임 4~6시간이면 충분한 것 같다)

그렇지 않죠. 너무 짧은 게임은 돈이 아깝죠.


6. 구입한 다음 플레이 하지도 않는 게임이 많다

구입한 게임은 다 플레이는 하죠. 클리어 타임이 오래걸릴 뿐...


7. 반복 플레이를 하지 않는다

멀티 플레이가 흥미롭지 않은 게임은 클리어하면 바로 장식장으로.


8. 난이도는 항상 NORMAL이다

당근!


9. 캐릭터를 만들어야 되는 게 귀찮다

옵션이 많을 경우


10. 캐릭터 커스터마이징 옵션이 너무 많게 느껴진다

YES


11. 가끔 게임하는 것도 귀찮고, 스토리만 즐기고 싶다

그것은 게임이 아님.


12. 말풍선을 그냥 넘기지 않고 모두 읽는다 (그리고 그게 즐겁다)

이건 예전부터 그랬음.


13. 고전게임들이 사실적이라고 생각했던 때가 그립다

게임성은 현세대 게임들이 좋죠. 고전은 고전일 뿐.


14. 파이널판타지1은 아무 도움 없이 잘만 클리어 했지만, 캔디크러쉬사가는 유료결제의 도움이 필요하다

파판은 하지도 않았음. 주로 2인자 게임기만 구매. 지금 안드로이드용 파판3를 해보고 있음.


15. 더 이상 오락실 게임 중 원코인 클리어가 가능한 게임이 없다

예전에도 못했음.


16. 오락실 게임의 한 판이 너무 비싸게 느껴진다

오락실이 아직도 있기는 함?


17. 오락실의 체험형 게임은 쳐다보기만 해도 지친다

왜? 재미있자너?


18. 어른이 되서 버스에서 포켓몬을 플레이하면 쪽팔린다

예전부터 휴대용 게임기는 사지 않았음.


19. 진짜 어른은 버스에서 포켓몬 251마리를 다 모으고 쪽팔려하지 않는다

예전부터 휴대용 게임기는 사지 않았음(2)


20. 포켓몬 숫자는 500마리가 넘기 때문에 251마리는 다 모은게 아니다. (그리고 그렇게 많을리가 없어! 라고 생각한다)

닌텐도 게임은 패미컴이후 관심이 없음.


21. 사실 현재 포켓몬 숫자는 718마리라는 사실에 모두가 경악한다 (다 모았다고 생각했는데…)

닌텐도 게임은 패미컴이후 관심이 없음(2)


22. 의미없는 기종싸움(PS4 VS XBOX One)을 하면서 아직 자신은 젊다는 생각에 기뻐한다

이제는 싸움을 하지 않음. 시간 낭비.


23. KDA가 무슨 뜻인지 모른다

KDI는 알고 있음.


===


사진 포트폴리오 - City, City People (http://photo.just4fun.kr/)

사진 매거진 앱 - Viewzin (http://viewzin.just4fun.kr/)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구글 결제에서 결제 수단 등록 문제

얼마 전 카드를 새로 만들어서 구글 결제의 결제 수단을 교체하려고 하였는데 카드 번호가 잘못되었다라고 하면서 등록이 되지 않았습니다. 관련해서 검색을 해보니 이런 문제가 흔히 발생하고 있더군요. 저처럼 당황하실 분들을 위해 구글 고객센터와 통화해 해결하면서 알아낸 것들을 공유하겠습니다.

넥서스 4 : 레퍼런스 그 이상의 폰

LTE 버전을 기대했는데 3G 폰으로 나와 고민을 하게 한 넥서스4(넥포). 기존에 사용하던 넥서스S(넥스)가 이젠 성능의 한계를 확실하게 보여주고 있어 다음 넥서스폰은 LTE로 나올 것을 기대하면 1년 정도 사용할 생각으로 구입했습니다. 지난 주 월요일에 받아 일주일 정도 사용해본 느낌을 정리해보겠습니다. 넥포의 스펙을 정리해 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4.7인치 화면 1280 x 768 해상도 8백만 화소 후면 카메라, 1.3백만 화소 전면 카메라 3G 모바일 네트워크 (HSPA+ 지원) 무선 충전 SlimPort HDMI 내장 저장공간 8G/16G 2G 메모리 퀄컴 스냅드래곤 S4 프로 (쿼드코어) 폰의 스펙은 LG 옵티머스G를 베이스로 만들어진 폰이라 현재 기준으로 부족한 점이 없습니다. 충분히 빠르고 충분히 여유롭게 안드로이드 4.2를 구동할 수 있는 폰이죠. 스펙에서 흥미로운 것은 무선 충전과 SlimPort HDMI 입니다. 무선충전은 WCP Qi 규격이라 아직 발매가 되지 않은 전용 충전기 이외에도 호환되는 제품으로는 충전이 된다고 하는데 7만원 정도에 호환 제품을 구매할 수 있더군요. SlimPort HDMI는 넥포의 마이크로 USB 포트에 어댑터를 연결해 HDMI 출력을 지원하는 것입니다. 넥스를 사용하다 넥포를 사용하면서 느껴지는 것은 당연히 빠르다입니다. 안드로이드라는 플랫폼이 하드웨어 스펙은 'more and more' 불필요하다할 정도로 높은 것이 좋다라는 것을 다시 체감하는 순간이었습니다. 적어도 체감 성능면에서는 아이폰을 포함해 다른 폰에 밀릴 것이 없는 넥포입니다. 손에 잡히는 느낌은 처음에는 좋은 편이 아닙니다. 4.7인치라 화면이 큰 것도 있지만 뒷면까지 유리로 되어 있어 아이폰4를 처음 잡아보았을 때 느껴지는 손에 착 달라붙지 못하고 미끄러지는 듯한 느낌을 넥포에서도 느낄 수 있었습니다. 그나마 아이폰4와는 달리 테두리가 부드러운 재질이라 그립감에

레이저폰2 A/S 후기

내구성이 의심되었던 레이저폰2가 추석을 앞두고 문제가 생겨 A/S를 받았습니다. 이 폰을 지금 구입할 분들은 거의 없을 것 같지만 정보 공유 차원에서 간단한 A/S 후기를 올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