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엘레컴 태블릿PC 쿨링패드 : 괜찮은 성능, 의심되는 실용성



이번 포스팅에서 이야기할 '엘레컴 태블릿PC 쿨링패드'는 제품명처럼 태블릿PC용으로 나온 제품입니다. 그러나, 저의 구매목적은 태블릿PC가 아닌 넥서스 플레이어에 사용하기 위한 것입니다. 넥서스 플레이어가 대단한 성능의 AP를 가진 것은 아니지만 게임을 하고 상단과 하단을 만져보면 열이 제법나는 편입니다. 기기 내부에 방열판이 있지만 성능이 좋지않은 것이지 사용하면서 시스템이 불안한 면이 좀 있습니다. 그래서, 발열대책으로 이 제품을 구매했습니다.

처음에는 붙이는 스티커 형태의 제품을 알아보았지만 제품 외형이 원형인 넥서스 플레이어에서는 사용하기 힘든 면이 있을 것 같어 다른 것을 알아보다 발견한 제품이 이 제품입니다. 쿠션처럼 기기 밑에 놓고 사용하는 쿨링패드인데 크기는 9~10인치 태블릿PC에 맞는 크기이며 공식가격은 2만원입니다.

일단 이 제품의 방열성능은 괜찮습니다. 쿨링패드 위에 넥서스 플레이어를 놓고 사용을 하다 넥서스 플레이어의 상단과 하단을 만져보면 확실히 쿨링패드가 없을때와는 차이가 있는 온도가 느껴집니다. 쿨링패드 자체도 처음보다 따뜻한 느낌이 들고요. 문제는 이 제품의 실제 용도인 태블릿PC와 사용할 때입니다.

이 제품은 바닥에 쿨링패드를 놓고 그 위에 태블릿PC를 올려놓는 형태로 사용하는 것이 적합한데 저의 경우 태블릿PC를 그런 자세로 사용하는 경우가 거의 없습니다. 책성에서는 거치대 기능이 있는 케이스를 이용하고 바닥이나 쇼파같은 곳에서는 허벅지 위에 올려놓고 사용을 합니다. 이 쿨링패드처럼 고정이 되지 않는 패드를 태블릿PC 뒤에 놓고 사용하기에는 불가능하거나 번거러운 자세들이죠.

스티커 형태의 제품과 비교해 크기나 재질이 다르기에 가격은 수긍할만하고 성능도 괜찮은데 제품의 실제 용도에 사용하기에는 먼가 좀 애매한 구석이 있는 그런 제품입니다.


===


Project just4fun : http://www.just4fun.kr/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안드로이드 웨어의 오레오 업데이트

제가 사용하고 있는 엘지 워치 스타일에 대한 안드로이드 오레오 업데이트가 배포되었습니다. 작년 12월초에 엘지 워치 스포츠를 시작으로 발표된 업데이트이니 2달이 걸렸네요. 안드로이드 웨어 오레오 업데이트는 OS적으로 크게 변한 것은 없고 몇가지 기능들이 추가된 업데이트입니다. 이번 업데이트에서 추가된 기능들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겠습니다.

PHP에서 보안 문제를 해결하는 법

한빛미디어 홈페이지에 'PHP에서 보안 문제를 해결하는 법' 이라는 기사가 있습니다. PHP로 개발시 주의해야하는 3가지 보안 문제와 이를 막는 방법에 대한 외국 기사를 번역한 기사인데 관련 사항을 잘모르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될 것 같아 기사에 소개된 내용들에 제 생각을 추가하여 정리해보겠습니다.


파일 관리자 (Clean File Manager) : 깔끔한 안드로이드 파일 관리 앱

안드로이드의 파일 관리 앱으로는 '아스트로 파일 관리자'나 'ES 파일 탐색기'가 유명한데 이 앱들은 저에게는 너무 번잡한 앱들입니다. 파일 관리라는 단순한 기능이 필요한 저로서는 너무 많은 기능을 가지고 있어 무겁고 인터페이스도 어색한 앱들이어서 대안을 찾다가 괜찮은 앱이 있어 소개합니다.

'파일 관리자 (Clean File Manager)'는 위 두 앱들에 비해 기본에 충실한 앱입니다. 클라우드 서비스를 지원하지도 않고 PC 접속 기능도 없습니다. 파일 관리를 제외한 기능으로는 설치된 앱 목록을 표시해주는 기능이 거의 유일한 부가 기능입니다. 그러나, 저처럼 단순한 파일 관리 앱을 원하는 사람에게는 딱인 앱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