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단편영화 '그와 그녀의 카메라' : 아날로그와 디지털



사진을 취미로 하다보니 사진관련 영화도 좋아하는데 유튜브에 있는 단편영화 '그와 그녀의 카메라'를 얼마전 알게되어 보게 되었습니다. 10분 정도의 짧은 러닝타임을 가지고 있는 영화이지만 느낌이 참 좋았습니다. 외부에서 투자를 받을 수 있다면 장편영화로도 만들면 좋겠다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영화는 각각 다른 연인들이 나오는 두개의 에피소드로 되어 있고 결론 부분에 연결이 되는 구조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 연인들을 보면 마치 필름 카메라와 디지털 카메라가 만난 느낌입니다. 조용하고 조금은 수동적인 사람과 공격적이고 욕심이 많은 사람. 이런 비교를 하면 디지털 카메라가 나쁜(?) 의미인 것 같지만 영화에서 비춰지는 느낌은 그렇습니다. 특히, 첫번째 에피소드의 여자 주인공이 사진을 찍으면서 하는 독백은 분위기도 그렇고 주인공의 대사도 맘에 와닿다는 영화 중 가장 인상적인 장면이었습니다.

빠르게 변하는 요즘과 같은 시대에 적응하기 위해 정신없이 살다보면 놓치는 것들이 있습니다. 필름 카메라나 LP와 같은 아날로그 기기를 이용할 생각은 없는 저이지만 "욕심이 많으면 괴롭다"라고 이야기하는 영화의 주인공에 공감이 가기도 하였습니다. 영화속 인물들과는 달리 현실을 살고 있는 우리이기에 어쩔 수 없는 것들이 있지만 가끔은 걷고 있는 걸음을 멈추고 하늘을 올려다볼 수 있는 여유를 가지고 싶습니다.




===


Project just4fun : http://www.just4fun.kr/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구글 결제에서 결제 수단 등록 문제

얼마 전 카드를 새로 만들어서 구글 결제의 결제 수단을 교체하려고 하였는데 카드 번호가 잘못되었다라고 하면서 등록이 되지 않았습니다. 관련해서 검색을 해보니 이런 문제가 흔히 발생하고 있더군요. 저처럼 당황하실 분들을 위해 구글 고객센터와 통화해 해결하면서 알아낸 것들을 공유하겠습니다.

크롬북에서 리눅스 앱 사용 후기

새로 구입한 픽셀 슬레이트에서 리눅스 앱을 실행시켜본 후 작성한 후기입니다. 현재 크롬북에서 리눅스 앱을 실행시키는 기능은 베타이니 이점을 고려하시고 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Google Pixel Slate : 혼돈의 카오스

기존에 사용하던 픽셀 C의 교체 기기로 구입한 Pixel Slate(픽셀 슬레이트)는 제가 개인적으로 구입한 IT 기기 중 가격을 고려한다면 가장 실망한 기기입니다. 지적할 문제가 너무 많아 어디서부터 이야기해야 하나 고민을 하다가 가장 큰 문제라고 생각한 OS의 '일관성'에 대한 부분만 이야기하고 다른 것들에 대해서는 글 마지막 부분에 간단 리스트로 정리하기로 하였습니다.